회원가입 | 로그인 | 1:1문의

골드코스트 미접종자로 인한 Covid 19 상황 악화 > Queensland & 교민소식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 호주소식 + 교민사회(퀸즈랜드) + 사고팔기 + 구인/구직 + 부동산 + Q&A/자유게시판 + 여행/유학 + 포토갤러리 + 전문가칼럼 + 비지니스 + 업소록 + 쿠폰할인 이벤트 + 공지사항

Queensland & 교민소식 목록

골드코스트 미접종자로 인한 Covid 19 상황 악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2-01-11 06:45 조회389회 댓글0건

본문

지난 24시간 QLD주 신규 확진자는 최소 9,581명이 발생했습니다. 주 정부에서는 PCR 검사 결과와 신속항원검사 결과를 모두 집계하고 있으며, 신학기 시작을 앞두고 5살에서 11살 사이의 어린이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전국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최고 보건 책임자인 존 제라드(John Gerrard)는 어제 코로나로 인해 주에 입원한 환자의 4분의 1이 골드코스트에 있다고 언급하며 이는 골드코스트에서의  "상당한 급증"을 시사했습니다. 


QLD주 ICU에 있는 21명의 환자 중 11명은 골드코스트에 있으며 병원에 있는 419명의 환자 중 101명은 골드코스트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Gerrard 박사는 이 지역의 낮은 예방 접종률과  관광지로서의 인기를 다수의 중증 사례에 기여한 요인으로 지적했습니다.


최신 영연방 데이터에 따르면 골드코스트에서 16세 이상의 90.2%가 1회 접종을 받았고 87.1%만이 2차 접종을 받은것으로 브리즈번의 91.6% 1회 접종, 16세 이상의 89.2%의 2차 접종 완료와 비교가 됩니다.


GP와 본드 대학의 조교수인 나타샤 예이츠는 골드코스트 지역 사회가 백신 접종을 해 달라는 몇 달 간의 요청에도 미미한 반응은 의사로서 다가오는 해일을 보면서 이것이 일어날 것이라고 소리치려는 것과 같은 우려를 느끼고 있으며, 이제 현실화 되는 상황을 보고 있으니 지치고 답답할 뿐이라고 말했습니다.

 

"COVID에 걸린 엄청난 수의 사람들에 의해 여러 면에서 약간 압도당하고 있음을 정말로 느끼고 있습니다."


Yates 박사는 GP가 백신을 찾는 사람들의 유입을 목격하고 있지만 Omicron 사례가 급증함에 따라 완전히 보호되기에는 너무 늦었다고 언급하며,  "많은 사람들이 예방 접종을 받을 수 있을 때 예방 접종을 하지 않았고 실제로 예방 접종을 취소하고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그 이유 중 일부는 골드코스트에 COVID 사례가 없었기 때문에 모두가 안전하며, 미룰 수 있다고 느꼈기 때문입니다.


"예방 접종의 문제는 완전히 보호될 때까지 몇 주가 걸리고현재 최전선에서 보고 있는 것은 지금 와서 예방 접종을 받기를 원하는 엄청난 수의 사람들 뿐이라는 것입니다.


"2차 접종을 받고 부스터가 필요한 많은 사람들이 있으나 불행히도
며칠 만에 전체 골드코스트에 예방 접종을 하고 강화할 수 없습니다."


골드코스트 병원

그리피스 대학의 전염병 전문가인 나이젤 맥밀란(Nigel McMillan)은 주정부가 골드코스트가 뉴사우스웨일즈와의 국경에 너무 가깝고 "안티백신" 운동의 영향으로 인해 문제가 될 것이라는 점을 잘 알고 있다고 언급하며,  "개인적으로 숫자가 특별히 중요하지는 않지만 사례 수 면에서 보면 정말 걱정되는 것은 ICU의 병원에 있는 환자의 수치로 병원 시스템에 부담을 주지 않을 정도로 최소화하고 싶으나 현재 상태가 지속된다면 골드코스트가 상당한 위험 상황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McMillan 박사는 COVID 변종에 대한 보호를 위해 백신을 접종하기에 너무 늦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광고문의 & 제휴문의
Tel 0449 887 944, 070 7017 2667, Email qldvision@gmail.com
Copyright ⓒ DIOPTEC, Queensland Korean Community website All Rights Reserved.